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인사드립니다.
경기뉴스타임 직원일동
들판이 노랗게 익어가는 결실과 풍요의 계절입니다. 뜨거운 뙤약볕 아래서도 변함없이 언론을 위하여 협조해 주신 여러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취재를 따라 수고의 열매를 맺는 기자의 마음으로 위로를 삼습니다. 온가족이 모여 풍성한 한가위의 기쁨을 누리시기 바랍니다. 늘 지켜봐 주시고 성원해 주심에 감사드립니다. 경기뉴스타임 임직원 일동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