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경제
용인서 현직 국정원 직원 유서 남기고 숨진 채 발견
  • 경기뉴스타임
  • 승인 2019.01.07 00:01
  • 댓글 0

현직 국가정보원 직원이 유서를 남기고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6일 경기 용인서부경찰서에 따르면 국정원 직원 A(43세) 씨가 이날 오후 1시 25분께 용인시 수지구 보정동의 한 주택가 공터에 세워진 자신의 차 안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A 씨가 남긴 것으로 추정되는 유서도 발견했다.

앞서 A 씨의 가족은 이날 새벽 4시 38분께 "집에 있던 A 씨가 사라졌다"며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휴대전화 위치추적 등을 통해 A 씨 자택 주변 공터에서 숨져있는 그를 찾았다.

경찰은 부검 등을 통해 A 씨의 정확한 사인 등을 조사할 방침이다.

경기뉴스타임  webmaster@kgnewstime.com

<저작권자 © 경기뉴스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기뉴스타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