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경제
용인시, WHO 고령친화도시 인증 모니터단 위촉... 현판 제막식도 가져
  • 이혁주 기자
  • 승인 2024.07.06 19:33
  • 댓글 0
5일 용인시청에서 열린 고령친화도시 인증 모니터단 발대식에서 이상일 시장이 위촉장을 받은 단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용인시

용인특례시가 5일 고령친화도시 인증 현판 제막식과 모니터단 발대식을 열었다.

용인시에 따르면 시는 지난 5월 2일 세계보건기구( WHO)에 인증을 신청한 뒤 약 2주만에 평가를 통과했다. 이는 역대 최단기간 인증으로 알려졌다.

이상일 시장은 이날 시청 컨벤션홀에서 열린 고령친화도시 모니터단 발대식에서 모니터 단원들에게 위촉장을 전달하고 시청 1층 출입구에 마련된 현판 제막식에 참석했다.

위촉장을 받은 25명의 모니터단원은 각 읍·면·동과 유관기관의 추천을 통한 공개모집으로 선발됐다. 이들은 2년 동안 고령친화도시 관련 사업을 점검하고 일상생활에서 어르신이 겪는 불편 사항을 조사한다.

이 시장은 “WHO로부터 고령친화도시 신청 도시 중 최단기간 인증을 통과한 시는 55개의 사업을 마련해 어르신이 지역 공동체 일원으로 행복한 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며 “모니터단 여러분께서 정책 발전을 위한 창조적 아이디어를 제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5일 용인시청에서 고령친화도시 인증 현판 제막식이 열렸다. @용인시

지난 2022년 시는 용인시정연구원과 ‘고령친화도시 국제네트워크 인증 추진’ 연구용역을 진행했다. 이를 바탕으로 ‘다함께 만드는 특별한 미래, 용인특례시’라는 구호를 설정하고 ▲시민 누구나 안전하고 안심할 수 있는 생활환경 조성 ▲세대 간 이해와 어르신이 존중받는 사회통합 실현 ▲건강하고 여유 있는 노후 복지체계 구축이라는 3대 목표를 세웠다.

시는 지역 내 어르신을 위해 ▲노인 일자리 확대 ▲AR스포츠 체험 공간 조성 ▲노인 맞춤 돌봄 서비스 ▲치매 어르신 지원사업 ▲고령친화도시 모니터단 운영 ▲홀몸어르신가구 잔고장 출장수리사업 등을 포함해 총 55개 사업을 3년 동안 진행한다.

 

이혁주 기자  tansol67@naver.com

<저작권자 © 경기뉴스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