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경제
용인시, ‘재난 대응 안전한국훈련’ 진행집중호우로 이동저수지 제방 붕괴 등 실제상황 가정해 훈련...16개 기관 350명 참여
  • 이혁주 기자
  • 승인 2024.05.31 12:01
  • 댓글 0
용인시가 여름철 집중호우를 대비해 시청 재난안전상황실과 처인구 이동저수지에서 ‘재난 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실시했다. @용인시

용인특례시가 여름철 집중호우를 대비해 시청 재난안전상황실과 처인구 이동읍 이동저수지에서 ‘재난 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실시했다고 31일 밝혔다.

시는 행정안전부의 안전한국훈련 기본계획에 따라 각종 재난에 대비하고 대응 역량을 높여 실재 재난 발생 시 시민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매년 ‘재난 대응 안전한국훈련’을 하고 있다.

이번 훈련은 집중호우로 이동저수지 제방이 붕괴되고 진위천 범람으로 인해 하류 지역에 대규모 인명피해가 발생한 상황을 가정, 시청 재난안전상황실에서 관련 부서장들이 상황판단회의를 열고 신속한 대책을 마련하는 것으로 시작됐다.

시는 특히 지난 2022년 집중호우 때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선례를 참고해 재난 위기 대응능력을 높이고자 유관 기관과 원활한 협업에 중점을 둬 이번 훈련을 진행했다.

시는 이번 훈련을 통해 재난안전대책본부와 재난 현장 통합지원본부 가동을 실시간으로 연계해 진행하는 통합 연계 훈련 ▲구조 인력과 장비 출동 상황 ▲재난 초기 피해확산 방지를 위한 소방·경찰 등 1차 대응 기관과의 협력 강화 ▲재난안전통신망(PS-LTE)을 활용한 상황전파 등을 중점 점검했다.

재난대응 관계자들이 여름철 집중호우를 대비해 처인구 이동읍 이동저수지에서 일대에서 훈련을 하고 있다. 이날 훈련에는 시를 비롯해 제55보병사단 등 16개 기관이 참여했다. @용인시

이동저수지에서 펼쳐진 훈련 현장에는 시를 비롯해 용인소방서, 용인동부경찰서, 한국농어촌공사 평택지사, 제55보병사단, 의용소방대 등 16개 기관에서 350여 명이 참여했다. 시는 이번 훈련에서 미흡한 부분들을 철저히 분석해 실제 재난이 발생했을 때 문제가 되지 않도록 신속히 보완할 방침이다.

황준기 제2부시장은 “재난은 예고 없이 찾아오는 만큼 방심하지 않고 항상 대응 태세를 갖추는 것이 중요하다”며 “이번 훈련을 통해 선제적으로 미흡한 부분을 점검하고 실제 재난이 발생했을 때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킬 수 있도록 채비하자”고 말했다.

 

이혁주 기자  tansol67@naver.com

<저작권자 © 경기뉴스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