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경제
이상일 용인시장, 중앙동 공동주택 입주예정자들과 간담회대중교통과 도로망 확충, 학생들의 안전한 통학 환경 조성 등 의견 나눠
  • 이혁주 기자
  • 승인 2023.10.31 10:57
  • 댓글 0
▲이상일 시장이 30일 처인구 중앙동 드마크데시앙 공동주택 공사현장을 찾아 입주예정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사진=용인시]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이 30일 처인구 중앙동에 공사가 진행 중인 ‘용인드마크데시앙 아파트’ 공사 현장을 찾아 입주예정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간담회는 지난 9월 19일 ‘용인드마크데시앙’ 입주예정자와 만났을 때 “직접 현장을 찾아 주민들의 의견을 듣겠다”는 약속을 지키기 위해 마련됐다.

이 시장은 입주예정자들의 의견을 경청하고 시 관계자와 아파트 시공사, 시행사, 조합 관계자들과 함께 더 나은 생활을 위한 생각을 교환했다.

입주예정자들은 “현장을 직접 찾아 목소리를 듣겠다고 말한 이상일 시장이 약속을 지킨 것에 대해 진정성을 느꼈다”며 ”용인드마크데시앙 아파트 입주예정자들의 걱정과 요청 사항에 대해 많은 관심을 갖고 좋은 방향으로 답변해줘 감사하다“고 말했다.

입주를 앞둔 주민들은 공동주택 단지 내 시설과 대중교통, 교육환경, 여가시설 등 다양한 분야에 대해 의견을 제시했다. 이 중 학생들의 등하교 보행 안전과 통학을 위한 대중교통 수단의 확대가 주요 관심사였다.

입주예정자 A씨는 “아파트에서 용인초등학교까지 가는 길은 용인중앙시장을 지나야 하고, 차량 통행도 많다”며 “통학버스 지원과 용인초등학교 정문 앞 도로의 일방통행이 필요하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이 시장은 “시는 용인교육지원청과 함께 안심통학버스 운영을 지원 중이며, 맞춤형 대중교통의 확대와 도보로 통학하는 학생들의 안전을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 중”이라고 설명했다. 또 “공동주택 인근 용인중앙시장은 지난해 국토교통부의 지역특화스마트도시재생사업 공모 대상지로 선정돼 2026년까지 총 사업비 652억 5000만원을 투입해 도시의 혁신과 시장 상권 활성화에 다양한 사업이 진행되는만큼 학생들의 안전을 위한 교통 시설물과 방범용 폐쇄회로(CC)TV도 자연스럽게 확충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입주예정자 B씨는 “아파트가 지어지는 지역과 중앙시장 사이가 가파른 경사로 인해 겨울철 눈길 안전사고가 우려되기 때문에 ’스마트제설함‘ 설치가 필요하다”며 “1300여세대가 입주하면 영유아 인구 증가도 예상돼 어린이와 학생들이 이용할 수 있는 도서관의 필요성도 높다”고 요청했다.

이 시장은 “인도에 쌓인 눈을 사람이 직접 쓸어야 하는 것에 한계가 있다고 생각해 지난해 겨울 보행로 제설기 도입을 지시해 큰 성과를 거뒀고, 주민의 안전을 위해 스마트제설함 설치는 시공사 입장에서 어렵지 않을 것으로 생각한다”며 현장에 나온 시공사 관계자들에게 설치 가능 여부를 물었다. 이 시장의 질문을 받은 시공사 관계자들은 설치 가능성을 긍정적으로 답변했다.

▲이상일 시장이 30일 처인구 중앙동 드마크데시앙 공동주택 공사현장에서 입주예정자들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 [사진=용인시]

이 밖에도 입주예정자들은 승강기 냉난방 장치 설치, 공원과 도서관 활용 방안, 대중교통 확대를 위해 용인특례시가 힘써줄 것을 요청했고 이 시장은 안전한 공동주택을 만들도록 시공사와 지속적인 소통을 시 관계자들에게 주문했다.

이 시장은 “입주예정자들의 의견을 잘 들었고, ’용인드마크데시앙‘의 안전한 주거환경을 위해 지속해서 관심 갖겠다”며 “간담회에서 나온 대중교통과 도로 확충은 처인구 이동․남사읍에 조성될 첨단 시스템반도체 국가산업단지 조성과 중앙시장의 지역특화스마트도시재생사업 등이 진행되면서 자연스럽게 이뤄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혁주 기자  tansol67@naver.com

<저작권자 © 경기뉴스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