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문화
용인시, 내년 ‘대한민국 연극제’ 개최한다제42회 행사 개최로 최소 8억원 국비 확보…용인시민 연극제도 함께 진행
  • 이혁주 기자
  • 승인 2023.05.15 10:38
  • 댓글 0
▲용인특례시가 내년에 열리는 대한민국연극제 개최지로 선정됐다. 사진은 지난달 10일 이순재 배우(왼쪽에서 세 번째) 등을 만나고 있는 이상일 시장(가운데) [사진=용인시]

용인특례시가 내년에 열리는 ‘제42회 대한민국연극제’ 개최지로 선정됐다고 15일 밝혔다. 연극제 개최지로 선정돼 최소 8억원의 국비도 확보할 것으로 예상된다.

1983년에 시작된 ‘대한민국 연극제’는 국내 연극인들에게는 가장 무게있는 축제로 평가받고 있다. 연극제 본선에는 각 지역 예선에서 치열한 경쟁을 뚫고 입상한 극단들이 공들여 준비한 작품을 선보인다. 올해는 제주에서 다음 달 15일부터 20여일간의 여정을 시작한다.

용인시는 내년에 열리는 ‘42회 대한민국 연극제’ 유치를 위해 공을 들여왔다. 이상일 시장이 지난달 10일 (사)한국연극협회 손정우 이사장과 이순재 배우, 한원식 경기도연극협회장, 김혁수 용인문화재단 대표를 만나 ‘2024년 대한민국 연극제’ 유치를 위해 뜻을 모은 것이 대표적이다. 이날 이순재 배우는 용인시가 ‘대한민국 연극제’를 유치하면 홍보대사로 참여하겠다고 약속하기도 했다.

‘제42회 대한민국 연극제 용인’은 ▲대한민국 연극제 본선 경연 ▲네트워킹 페스티벌 ▲학술행사 및 특별공연 등으로 꾸며진다. 시는 용인시민들을 주인공으로 내세운 시민연극제 무대도 마련해 용인의 멋과 품격을 선보일 계획이다.

내년도 대한민국 연극제 대회장이 될 이상일 시장은 “‘용인르네상스’라는 구호 아래 시는 다양하고 창조적인 문화 예술 프로그램을 만들기 위해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며 “용인에서 열릴 ‘대한민국 연극제’가 용인특례시민을 비롯한 이 나라 국민들에게 훌륭한 프로그램과 작품으로 즐거움을 선사하고 용인의 브랜드 이미지를 고양시킬 수 있도록 성실하게 준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혁주 기자  tansol67@naver.com

<저작권자 © 경기뉴스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