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경제
용인시, 경찰서-소방서와 ‘생활안전 공공디자인’ 협약유림-신갈-풍덕천 일대, 범죄·화재 노출 취약계층 보호…실무추진단 구성
  • 경기뉴스타임
  • 승인 2023.03.17 11:49
  • 댓글 0
▲생활안전을 더하는 공공디자인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식에 참석한 이종길 용인서부경찰서장, 김경진 용인동부경찰서장,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서승현 용인소방서장(왼쪽부터) [사진=용인시]

용인특례시가 우범지역 환경 개선과 지역 내 유관기관과 협력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생활안전을 더하는 공공디자인’ 업무협약을 지난 16일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상일 용인시장과 서승현 용인소방서장, 김경진 용인동부경찰서장, 이종길 용인서부경찰서장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각 기관은 범죄에 노출된 취약계층을 보호하기 위한 환경을 조성하고 사업 실무추진단 구성을 통해 지속적인 상호 협력체계를 구축한다.

협약 내용에는 ‘생활안전을 더하는 공공디자인’ 사업 대상지 범죄예방과 소방안전 시설물 유지관리, 안전 프로그램 운영이 담겼다. 이는 문화체육관광부의 ‘생활안전을 더하는 공공디자인’ 사업 일환으로 용인시가 민선8기 처음으로 추진한다. 비상소화장치함, 비상벨, 보안등과 같은 범죄예방‧소방안전 시설물을 통해 생활안심 환경을 조성하여 주민 불안감을 완화시키는 사업이다.

또한 각 사업대상지 특성에 맞는 생활안전디자인을 적용해 쾌적한 도시환경 개선에도 힘을 더한다. 사업 대상지는 ▲처인구 유림동 481-1번지 일원 ▲신갈동 33-4번지 일원 ▲풍덕천동 727번지 일원이다. 대상지의 지역주민 의견을 수렴하고 용인특례시 공공디자인위원회 심의 과정을 거쳐 올해 말 사업을 완료할 계획이다.

이 시장은 “생활안전 공공디자인 사업이 범죄와 화재로부터 시민의 안전을 지키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협약을 계기로 시민 누구나 안심할 수 있는 도시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경기뉴스타임  webmaster@kgnewstime.com

<저작권자 © 경기뉴스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기뉴스타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