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문화
용인시 공공도서관, 책 18만권 늘려 시민 ‘book돋움’올해 19개 도서관에 26억원 투입 ‘독서인프라 르네상스’…디지털콘텐츠도 강화
  • 이혁주 기자
  • 승인 2023.01.24 10:06
  • 댓글 0
▲용인시가 올해 공공도서관 19곳에 26억여 원을 투입해 18만권의 장서를 확충하기로 했다. 사진은 수지도서관 열람실 모습 [사진=용인시]

용인특례시가 올해 공공도서관 19곳에 26억5834만원을 투입해 장서 18만권을 확충한다.

시는 시민들에게 수준 높은 독서 기회를 제공하고 폭넓은 도서관 인프라를 조성하기 위해 이같이 큰 예산을 투입키로 했다. 지난해에도 경기도 31개 시·군 중에서 가장 많은 도서구입비(25억원)를 확보한 바 있다.

새로 들이는 장서의 주제와 구성은 시민의 선택에 맡긴다. 시민들이 지정된 서점에서 원하는 새 책을 골라 즉시 도서관 장서로 등록, 대여하는 ‘희망도서 바로대출제’와 시민의 요청을 반영해 도서관 장서로 구비하는 ‘비치희망도서제’ 운영 등 시민 수요를 반영한 도서 구입에 전체 예산의 55%인 14억원을 배정했다.

도서는 지역서점 활성화 차원에서 도서관과 구매 협약을 맺은 21곳의 지역서점에서 구입한다. 대형서점과의 경쟁에서 밀려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지역서점을 돕기 위함이다. 다만 아동 전집과 해외원서, 예술‧과학 등 주제별로 부족한 장서는 사서가 별도의 구입 목록을 꾸린다.

이와 별개로 장애인을 위한 점자책 등 장애인대체자료와 어르신을 배려한 큰 글씨책을 확충해 지식정보 취약계층의 정보 격차를 해소할 계획이다. 또 디지털 콘텐츠에 대한 수요 증가세를 반영해 오디오북과 전자책 등 전자자료를 확충하고 DVD, 음반 등 비도서 자료도 추가해나갈 방침이다.

시가 지난해 11월 시민 1416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에서 1274명이 ‘장서에 대해 만족한다’고 답변했다. 만족률은 87.1%로 전년 동기 대비 2.4% 상승한 수치다. 시는 경기도 내 31개 시군 가운데 두 번째로 많은 257만8859권의 장서를 보유하고 있다. 일반도서는 148만권, 아동도서는 102만권, 전자책과 오디오북 등 비도서 자료는 7만권이 있다.

이상일 용인시장은 “시민의 요구와 시대적 흐름을 반영한 양질의 장서를 확충해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수준 높은 공공도서관 서비스를 제공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혁주 기자  tansol67@naver.com

<저작권자 © 경기뉴스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