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경제
이상일 용인시장, "시민의 작은 불편도 적극 해소해야…파손도로 노면보수 '속도내라' "‘산하 공기관과의 소통’,‘중앙정부 공모사업 적극 참여' 주문
  • 경기뉴스타임
  • 승인 2023.01.17 12:05
  • 댓글 0
▲이상일 용인시장이 1월 16일 간부공무원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용인시]

"제설작업을 하다 보니 도로 곳곳에서 조금씩 노면이 파손된 부분이 보인다. 각 구청에서는 파손상태를 확인하고 가능한 빨리 보수하라"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이 지난 16일 간부공무원회의를 주재하고 공직자들에게 이같이 주문했다.

지난 6일부터 14일까지 용인시 대표단 7명과 함께 7박 9일 일정의 첫 해외 공무출장을 마치고 열흘 만에 시정에 복귀한 이 시장은 "여러분 덕에 출장을 잘 다녀왔고 성과도 좋았다"며 "그동안 일을 잘해주셨다. 잘하셨고 수고했다"고 치하했다.

이어 시민들의 작은 불편도 간과해선 안 된다며 파손된 도로 바닥에 대한 긴급보수를 지시했다. 이 시장은 “우리시 정책기획과가 최근 용인시정연구원과의 활발한 소통으로 좋은 민생정책을 발굴했다”며 “이처럼 시 산하 공기관과의 기능을 적극 활용하고 소통해 시가 발전할 수 있는 좋은 정책을 많이 만들어 달라”고 말했다. 또 "중앙정부나 경기도가 주관하는 공모사업을 관심을 가지고 지켜보고, 시 발전에 도움이 되는 사업이라면 적극적으로 참여해달라"고도 말했다.

이 시장은 "설 연휴 종합대책을 만들었다. 시가 마련한 대책과 각종 생활정보를 시민들이 쉽게 접하고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시민들에게 적극 알려달라"고도 주문했다.

이 시장은 공무출장을 떠나던 지난 6일 아침 긴급 간부공무원 회의를 소집하고 설 연휴 종합대책을 마련하라고 지시한 바 있다.

 

경기뉴스타임  webmaster@kgnewstime.com

<저작권자 © 경기뉴스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기뉴스타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