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제8대 용인시의회 폐원식 열어
  • 이혁주 기자
  • 승인 2022.06.29 14:29
  • 댓글 0
▲제8대 용인시의회가 29일 폐원식을 열고 임기를 마무리했다. [사진=용인시의회]

용인시의회(의장 김기준)는 29일 10시 본회의장에서 제8대 용인시의회 폐원식을 열었다. 제8대 의원들을 비롯해 간부 공직자 등이 참석했으며, 지난 4년 동안의 의정활동 성과 보고 등의 시간이 마련됐다.

김기준 의장은 “시민에 대한 무한봉사를 다짐하는 의원선서를 하며 의정활동을 시작한 게 엊그제 같은데 어느덧 4년간의 의정활동을 마무리하게 됐다"며 "제8대 의원들은 정책 개선을 위한 연구모임 등 총 19개의 연구단체를 구성하고 토론회와 특강, 벤치마킹 등의 활동을 통해 시민이 공감할 수 있는 실효성 높은 조례를 제·개정했다"고 말했다. 

이어 “올 1월 용인특례시의회로 새롭게 출범하며 특례시의회의 위상 강화 및 특례시민의 행정, 복지서비스 확대를 위해 특례시의장 협의회를 구성하고 정부기관 방문 면담, 릴레이 시위 진행, 관계법 개정 촉구 결의안을 채택하는 등 특례시의회 발전의 초석을 다져왔다”며 제8대 의회를 자평했다.

또 “새롭게 출범하는 제9대 의회에서도 특례시 권한 확보를 통해 수도권 경제도시, 시민이 행복한 복지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시민을 섬기며 앞장서는 열린 의정의 꽃을 활짝 피워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제8대 용인시의회 의원은 29명(지역구 의원 26명, 비례대표 3명)으로, 임기는 2018년 7월 1일부터 올 6월 30일까지다. 지난 4년간 110만 시민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며 다양한 의정활동을 펼쳐왔다. 제225회 임시회부터 제263회 임시회까지 정례회 8회, 임시회 31회 등 총 39회 동안 의원발의 조례 146건을 포함한 조례 508건, 예산·결산안 68건, 동의·결의·건의안 193건 등 총 1007건의 안건을 처리했다.

또 시민의 대의기관으로서 집행부를 효율적으로 견제하기 위해 각종 현안사업과 시책사업을 분석해 총 86건의 시정질문을 실시하며 문제점을 지적했고, 총 130건의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시 정책에 대한 문제점 지적과 정책을 제안했다. 시민의 생활과 직결된 514건의 민원사항을 처리하는 등 민생현안 해결을 위한 의정활동을 펼쳐왔다.

매년 상임위원회 별로 현장점검을 실시해 문제점을 파악하고 주민들의 의견을 청취하며 시정, 처리, 건의 등을 통해 집행부에 해결책 강구를 촉구하는 등 행정사무감사를 통해 총 2265건을 지적하고 해결책과 개선방안을 마련하도록 했다.

특히 지난해 6월부터 본회의와 상임위원회 회의를 PC와 모바일을 통해 생방송으로 송출해 시민들이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의사결정 과정과 발언 내용을 실시간으로 볼 수 있게 했다. 홈페이지 개편과 시의회 유튜브 개설을 통해 시민들이 의원들의 발언과 조례 발의 등을 좀 더 쉽게 확인할 수 있게 되었다.

한편 다음달 1일 출범하는 제9대 용인시의회 의원은 모두 32명(지역구 28명, 비례대표 4명)으로 임기는 다음달 1일부터 2026년 6월 30일까지다. 개원식은 7월 4일 개최될 예정이다.

 

이혁주 기자  tansol67@naver.com

<저작권자 © 경기뉴스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