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경제
미끄러운 흙길 대신 야자매트 설치해 주민편의 UP용인 죽전3동, 포은대로 옆 오솔길 520m 구간 정비
  • 경기뉴스타임
  • 승인 2022.06.23 13:12
  • 댓글 0
▲용인시 죽전3동이 빗길 안전사고 위험이 있던 포은대로 옆 오솔길 520m 구간을 야자매트로 정비했다. [사진=용인시]

용인시 수지구 죽전3동이 포은대로 옆 오솔길(죽전동 1309번지) 520m 구간을 정비했다.

기존 오솔길은 흙길로 되어 있어 비나 눈이 오면 미끄러워 주민들의 안전사고 위험이 있고, 폭우 때면 흙이 흘러내리는 문제가 있었다. 동은 주민 숙원 생활밀착형 사업의 일환으로 오솔길 구간에 평탄화 작업을 한 후 주민들이 쾌적하게 다닐 수 있도록 야자매트를 설치했다.

주민 H씨는 "집 주변을 산책할 때마다 흙길인 탓에 흙먼지가 신경 쓰였는데, 쾌적하게 다닐 수 있을 것 같다"며 "앞으로도 동에서 주민들을 위한 작은 변화를 계속 만들어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죽전3동 관계자는 "이번 오솔길 정비로 주민들이 비가 올 때도 안전하게 오갈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주민들의 민원 현장을 꼼꼼히 살펴 불편이 없도록 적극 대응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경기뉴스타임  webmaster@kgnewstime.com

<저작권자 © 경기뉴스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기뉴스타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