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기자수첩
코로나 이전 시대를 산 우리는 전설이다!인류 역사를 다시 쓰는 코로나19
  • 성미연 기자
  • 승인 2021.01.03 22:27
  • 댓글 1

미국의 한 인류학자는 앞으로 인류의 역사를 크게 코로나 이전 시대와 코로나 이후의 시대로 나누어 역사에 기록 될 것이라고 말했다.

2020년, 그렇게 인류의 역사를 바꾸어 놓을 역병은 창궐했고, 세상을 뒤덮었으며, 공포는 일상이 되었다.

어쩌면 우리는 이제 코로나 이전 시대로 돌아가지 못할지 모른다. 지금 아이들은 우리가 세상을 자유롭게 유랑했으며 세계가 한 장소에 모여 무언가를 기념했고, 수 천 수만의 사람들이 서로의 온기로 덮여진 공간에서 축제를 열었던 세상을 기록으로만 배울지 모른다.

더 시간이 흐르고 몇 세대가 지나고 나면 우리는 신화 속의 존재들이 되어 있을지도 모를 일이다.

전 세계를 자유롭게 떠돌았던 평화스런 존재로 기억될지, 불결하고 비위생적인 혐오스런 야만의 전설로 남을지 모르겠지만, 인류 역사학적으로 봤을 때 코로나 이전 세상을 마지막으로 살았던 우리는 곧 전설인 셈이다.

천연두를 극복하게 한 제너의 종두법은 소의 우두균에서 비롯되었고 결과적으로 소는 인류의 재앙을 극복하게 해주었다.

그 때의 과거처럼 2021년 신축년 새해의 주인공인 건강한 흰 소가 다시 한 번 인류 평화의 메시지를 가져 올 것이라고 코로나 이전 세상을 마지막으로 살았던 전설인 우리 모두는 희망을 가져 본다.

 

 

 

성미연 기자  miyeun8567@hanmail.net

<저작권자 © 경기뉴스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미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