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용인시의회 명지선 의원, 5분 자유발언용인시 교통약자 이동편의 증진계획에 대하여
  • 경기뉴스타임
  • 승인 2020.02.05 14:12
  • 댓글 0
▶용인시의회 명지선 의원, 5분 자유발언/사진=용인시의회

용인시의회 명지선 의원(비례대표/더불어민주당)은 4일 제240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용인시 교통약자 이동편의 증진계획에 대해 언급했다.

명 의원은 용인시 교통약자 이동편의 증진계획은 「교통약자 이동편의 증진법」에 근거해 5년 단위로 수립되는 법정계획으로 ‘제3차 용인시 교통약자 이동편의 증진계획’이 실행 후반기에 접어들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제3차 계획이 수립될 시점인 2015년 기준으로 보면 용인시의 교통약자는 전체 인구의 25%인 약 24만 명으로, 교통약자의 비중은 점차 증가할 것이라고 적시하였으며, 버스정류장, 도로, 주차면 이동 등에 대한 계획은 각 구별 개선지점까지 자세히 명시가 되어 있으나, 장애인 종합 복지관이 있는 보평역을 예시로 설명하며 개선된 모습을 살펴볼 수 없었음을 성토하고, 교통정책과가 교통약자 이동편의 증진계획을 최종 점검하는 시스템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교통약자 이동편의 증진계획이 공무원의 부서 이동 등으로 실행이 어려울 수 있다는 얼토당토않은 답변은 제쳐두고, 계획의 목적인 모두가 편리한 동반자적 복지사회의 구현을 위해 노력해 줄 것을 요청했다.

경기뉴스타임  webmaster@kgnewstime.com

<저작권자 © 경기뉴스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기뉴스타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