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기관·단체
감염병 차단 위해 3개구 장애인복지관 임시 휴관용인시, 5~8일…돌봄 필요한 취약계층엔 일부 서비스 제공
  • 경기뉴스타임
  • 승인 2020.02.05 13:45
  • 댓글 0
▶경기 용인시는 감염병에 취약한 장애인의 안전을 위해 3개구 장애인복지관을 5~8일 임시 휴관한다./사진=용인시

경기 용인시는 감염병에 취약한 장애인의 안전을 위해 3개구 장애인복지관을 5~8일 임시 휴관한다고 밝혔다.

관내 확진환자는 물론 조사대상자도 없는 상황이지만 전염성 질환이 관내 유입되는 것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서다.

시는 또 비말감염 가능성이 큰 식당이나 체육시설은 임시 휴관기간 이후에도 당분간 운영을 중지할 방침이다.

다만 주간보호 서비스 대상자로 거동이 불편하거나 돌봐줄 보호자가 없어 홀로 생활이 어려운 성인 장애인, 치료 바우처사업을 이용하는 발달장애인의 경우 보호자가 희망하면 복지관에서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와 별개로 중증장애인 가정에 활동보조인을 파견‧지원하는 재가서비스는 정상 운영한다.

시 관계자는 “감염증에 취약한 장애인을 안전하게 보호하기 위한 조치”라며 “장애인복지시설도 기관별 상황에 따라 일부 휴관을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앞서 시는 매일 이들 복지관 방문자와 이용자를 대상으로 체온을 확인하고 개인위생을 관리하도록 손 소독제를 비치했다. 또 전문방역업체를 통해 기관 내 모든 시설을 소독했다.

한편, 시는 감염병 취약계층인 어린이와 어르신 안전을 지키기 위해 용인어린이상상의숲은 10일까지, 3개구 노인복지관은 오는 8일까지 임시 휴관토록 한 바 있다.

경기뉴스타임  webmaster@kgnewstime.com

<저작권자 © 경기뉴스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기뉴스타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