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용인시, 올해 어린이보호구역 16곳에 옐로카펫 설치
  • 경기뉴스타임
  • 승인 2019.09.19 12:38
  • 댓글 0
기흥구 기흥초 앞에 설치된 옐로카펫

경기 용인시는 19일 올해 모현초등학교 앞 등 어린이보호구역 16곳에 보행자 교통사고를 예방하는 어린이 교통안전시설인 옐로카펫을 추가 설치했다고 밝혔다.

시는 상반기에 시비로 모현을 비롯해 능원, 고림, 제일, 백현, 동천 등 6개 초등학교 앞에, 하반기에는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DB손해보험 후원으로 용인둔전, 포곡, 남곡, 용인이동, 삼가, 용마, 보라, 기흥, 서천, 대현 등 10개 초등학교 앞에 옐로카펫을 설치했다.

이에 따라 용인시내 105개 초등학교 가운데 옐로카펫이 설치된 곳은 총 62곳(59%)으로 늘었다.

앞서 시는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기업의 후원을 통해 2016년에 7곳, 2017년에 10곳, 2018년에 29곳의 초등학교 앞에 옐로카펫을 설치한 바 있다.

횡단보도 앞 보도와 벽면에 노란색 도료를 칠해 설치하는 옐로카펫은 뚜렷한 색 대비로 운전자가 보행자를 쉽게 인식할 수 있도록 해 교통사고를 막는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시 관계자는 “내년에도 나머지 학교의 수요를 조사해 옐로카펫을 추가 설치하는 등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경기뉴스타임  webmaster@kgnewstime.com

<저작권자 © 경기뉴스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기뉴스타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