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경제
풍수해 대비 민‧관 합동 응급복구 훈련용인시, 백암면 청미천서 100여명 참여…제방붕괴 가상
  • 경기뉴스타임
  • 승인 2019.05.22 18:24
  • 댓글 0

경기 용인시는 22일 처인구 백암면 근삼리 72-2 일대 청미천 제방에서 여름철 집중호우로 인한 자연재난에 대비해 민‧관 합동으로 응급복구 훈련을 했다.

이는 위기상황의 인력과 장비동원 체계를 점검하고 유관기관 협조체계를 확립해 실제 재난이 발생할 경우 효과적으로 대처하기 위한 것이다.

이날 용인시 자율방재단과 지원민방위대 등 100여명은 집중호우로 청미천 제방이 무너진 것을 가상해 신속한 초동대응 후 굴삭기와 인력을 동원해 마대를 쌓고 응급복구까지 마치는 방식으로 훈련을 진행했다.

용인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반복적인 훈련으로 여름철 자연재난에 대응하는 역량을 키우고 민․관 협력체계를 긴밀하게 유지해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안전하게 보호할 것”이라고 말했다.

경기뉴스타임  webmaster@kgnewstime.com

<저작권자 © 경기뉴스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기뉴스타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